문헌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조선시대 족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6-10-14 14:41 조회 1,071회 댓글 0건

본문

조선시대 족보

                                                                                                                                              장인진(張仁鎭)

 

 

*본고는 필자의 족보자료의 문헌적 고찰(계명한문학회, 한문학연구, 9, 1994), 한국 족보의 문헌적 고찰(한국고전적보존협의회. 고전적, 3, 2007) 및 필자 공저, 한국 족보의 특성과 동아시아에서의 위상(계명대학교출판부, 2013), 33-105쪽 등에서 발췌한 것임

 

 

1. 머리말

 

족보는 주지하는 바와 같이 한 가문의 계통을 시조로부터 부계(父系) 중심으로 알기 쉽게 표기한 것으로, 동일 혈족의 원류(源流)와 함께 결합된 인간관계를 밝히고 조상의 업적과 혈통을 존중하며, 종족간의 화목을 도모하고자 편집한 가문의 역사책이다.

예기(禮記)대전(大傳)편에 의하면 대종(大宗)과 소종(小宗)의 종법(宗法)을 밝히면서 인도(人道)는 부모를 섬기는 것이며, 부모를 섬기는 까닭으로 조상을 존경하고, 조상을 존경하는 까닭으로 종족을 공경하며, 종족을 공경하는 까닭으로 일족(一族)을 모우고, 일족을 모우는 까닭으로 종묘(宗廟)를 존중하여 엄하게 한다.”라 하였다. 또 주희가 지은 가례(家禮)를 살펴보면 사족(士族) 가문에서는 小宗’(高祖 중심)오복도(五服圖)’를 중시하여 제례를 행하고 있는데, 행사(行祀)의 대수는 4奉祀(高祖 중심)가 중심이 되었다.

당송팔대가문초(唐宋八大家文抄)에 실려 있는 송나라 소순(蘇洵 : 1009-1066)족보인(族譜引)족보후록(族譜後錄)에 의하면 소순은 자신의 高祖를 중심으로 한 小宗미산소씨족보(眉山蘇氏族譜)를 만든 뒤 우리의 족보를 보면 효도공경하는 마음이 유연하게 생길 것이다.”라고 하였다. 가례의 소종법과 예기의 친친 존조(親親尊祖)의식을 수용한 것이다. 또 송나라 성리학자 정이(程頤 : 1033-1107)종족을 모우고 풍속을 후하게 해서 사람들로 하여금 근본을 잊지 않도록 해야 한다(收宗族 厚風俗 使人不忘本).”고 하였다. 예기의 수족(收族)정신을 수용한 것이다. 이로 보면 족보의 기원은 예기가례에서 비롯된 것임을 쉽게 알 수 있다.

현존하고 있는 출판 자료 가운데 최고본(最古本)1476(성종 7)에 안동에서 간행한 안동권씨가보(安東權氏家譜)(成化譜), 같은 해에 간행한 것으로, 이육(李陸)이 편찬한 철성이씨족보도(鐵城李氏族譜圖)(鐵城聯芳集소재)이다. 두 족보를 살펴보면 소씨의 족보와 같이 내외 자손을 수록한 高祖 중심의 小宗 족보임을 알 수 있다.

그러다가 1565(명종 20)문화류씨세보(文化柳氏世譜)(嘉靖譜)가 경상도 의성에서 간행되었는데, 이 족보는 명종 때 의성에 귀양 중이던 류희잠(柳希潛)20여 년간 수집한 것을 경상·충청·전라도의 지방관원 191명이 편찬에 참여하여 10권으로 간행하였다. 이 책을 살펴보면 당시까지 유행한 小宗 중심의 족보(家譜)에서 탈피하여 내외 자손을 총 망라한 만성보(萬姓譜)의 성격을 지니고 있어서 한 단계 발전된 족보임을 알 수 있다.

우리나라 성씨는 조선 초기 자료인 세종실록지리지250, 1486년에 간행된 동국여지승람277으로 확인되고 있다. 다시 필자의 조사에 의하면, 17세기 이전까지 본관별(本貫別) 성씨가 수록되어 있는 증보문헌비고에서는 성씨 본관이 4969,519임을 확인할 수 있고, 일제강점기까지 본관별 성씨가 수록되어 있는 청구씨보(靑邱氏譜)에서는 4921,207임을 확인할 수 있다.

여기서 우리는 조선후기로 오면서 성씨의 변화는 없으나 본관이 크게 줄어든 사실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이러한 현상은 당초의 小宗(高祖 중심)本貫에서 후대로 오면서 예기의 수족(收族) 의식에 따라 大宗(시조중시조 중심)의 본관(本貫)으로 합족 대동화(合族大同化)한 것을 의미한다.

 

2. 족보의 종류

 

족보(族譜) : 모든 보첩류의 대명사이며, 本貫 단위로 편집하고 명휘자(名 諱字 : 이름)와 사적(事蹟), 혈연관계를 수록한 가문의 역사기록서

세보(世譜) : 두 종파(宗派) 이상이 同譜(合譜)하여 편찬한 족보

파보(派譜) : 한 파속(派屬)이 독립하여 편찬한 족보

첨부파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 © cnjang.com. All rights reserved.
오늘
28
전체
65,874